메뉴 건너뛰기

본문시작

조회 수 53 추천 수 0 댓글 0
?

단축키

Prev이전 문서

Next다음 문서

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
?

단축키

Prev이전 문서

Next다음 문서

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

 안에서 트레드밀을 타는 것은 참 지루하다는 느낌이 든다.예전엔 뛰는데만 집중해서 잘  몰랐는데, 요즘 밀에서 훈련은 지겹다는 느낌이 든다.몸은 무겁고, 다리는 천근이요, 호홉은 터지질 않아 헉헉대고 있다.


그래도 맘 먹었으니 꾸준히 하다보면 좋은 날도 오리라 믿고 열심히 해야 되겠다는 생각이 듭니다.오늘도 1마일 워밍업,1시간 6.7마일, 쿨다운 1마일 9마일 정도 훈련한 것 같네요.뛰다가 너무 지루해서 스피드를 업시켜 뛰었더니 1시간에 거의 7마일을 땡긴 것 같네요.빨리 안 달린다고 자신과 약속했지만 그 때 뿐입니다.


동계훈련...게을리 하지 맙시다